총 12페이지

1페이지 본문시작

1065호
2022년3월16일수요일
한국외국어대학교외대신문사TEL.02-2173-2502
발행인박정운 /편집인겸주간강유덕/편집장정봉비
서울특별시동대문구이문동270
[기획]>>5면
[심층]>>7면
[학술]>>9면
[인물]>>12면
우리학교편입생의 어려움
청년지원정책
우리나라대통령제
김봉수비욘드코리아대표를만나다
새롭게대두된학제개편,우리학교의미래모습은
▶4면에서계속
▶4면에서계속
지난달14일우리학교제10차이사회회의록내용이공개됐다.회의록엔박정운우리학교총장의공약중융합대학확대와학과재편에관한내용이실려있었다.
△대두된학제개편및교육과정계획△학생사회의반응△나아가야할방향에대해알아보자.
글·사진장래산기자03raesan@hufs.ac.r
컴퓨터공학부,
우리학교,수원시영통도서관과
트레이딩알고리즘NFT발행착수해
인문학프로그램협력체결해
이번달2일우리학교컴퓨터공학부학생으로구성
알고리즘기술을NFT로거래할수있다.이를통해트
지난2일우리학교국제지역연구센터HK+국가전략
유럽·발칸유럽문화의이해’를진행한다.이는유럽과
된팀‘Mars’와IT기업트라움인포테크(TraumInfo
라움인포테크는코딩전문가에게만의존했던기존알
사업단(이하HK+국가전략사업단)과경기도수원시
아시아를잇는중요한전략적장소인동유럽발칸지역
Tech)가트레이딩알고리즘NFT(대체불가능토큰)
고리즘트레이딩분야를일반인을상대로대중화하
영통도서관(이하영통도서관)이서면으로영통도서관
국가들의독창적인문화를내용으로다루는강좌다.△
발행논의를진행했다.지난2020년부터우리학교인
겠단의지를비췄다.Mars팀장전종민(공과·컴퓨터
의세계문화관련인문학프로그램운영에관한협약을
‘광기의상흔,야만의기억-폴란드아우슈비츠수용소’
17)씨는“이번프로젝트를통해일반인의투자진입장
공지능교육원과트라움인포테크는산업현장의수요
체결했다.영통도서관관계자에따르면이번협약은세
△‘광장의도시,프라하’△‘동유럽문화들여다보기’
벽이낮아질것이라고생각한다”며“매매전략수립에
에맞는기술인력을양성하기위한프로그램인‘캡스
계문화특화프로그램을운영중인영통도서관과유라
△‘발칸반도루마니아로떠나는역사문화기행’등총8
도움을줘건강한투자가가능해질것으로기대한다”
톤디자인산학협력’을맺고꾸준히교류하고있다.이
시아를중점으로연구하는HK+국가전략사업단의협
차시의프로그램으로구성됐다.이강좌는우리학교△
고밝혔다.
번트레이딩알고리즘NFT발행은지난해까지이뤄
력을통해수원시민에게인문학프로그램을제공하기
김상헌세르비아·크로아티아어과교수△김용덕폴란
오세종우리학교인공지능교육원교수는“우리학교
진캡스톤디자인산학협력의연장선상에있다.해당
위한취지로이뤄졌다.
드어과교수△김철민세르비아·크로아티아어과교수
는인공지능시대를개척하는글로벌융합전문가양
NFT는투자방식의기초개념인투자지지와저항선
이에따라HK+국가전략사업단은영통도서관의인문
△백종필세르비아·크로아티아어과교수△송순섭체
성교육을하고있다”며“트라움인포테크와함께인공
에관한것으로머신러닝(MachineLearning)과빅데
학사업과독서교육문화행사를지원할예정이다.HK+
코·슬로바키아어과교수△엄태현루마니아어과교수
지능과딥러닝(DeepLearning)연구를지속할것”이
이터기술을이용한다.트라움인포테크는이알고리
국가전략사업단이주관하고한국연구재단이후원하는
라고밝혔다.이상훈트라움인포테크대표는“NFT는
△이상동헝가리어과교수가참여해진행될예정이다.
즘을이용해투자에대한일반인의접근성을높이는
미래에반드시필요한디지털사업으로주목받는다”
지역인문학센터인‘똘레랑스(Tolerance)’가강의프로
한편영통도서관과HK+국가전략사업단은꾸준한협
효과를기대하고있다.
며지적재산권을거래하는NFT사업을지속해서확
그램을제공하고강사섭외등을담당한다.영통도서관
력을통해올해6월과하반기에8차시로구성된두강
Mars는트라움인포테크와의간담회를진행해NFT
대할것이란계획을전했다.
은프로그램을운영하고수강생을모집할예정이다.
발행을결정했고해당알고리즘NFT는‘콘텐츠쇼퍼
좌를추가로개설할계획이다.
(contentsshopper)’에서거래될예정이다.콘텐츠쇼
이번달16일부터5월4일까지영통도서관과똘레랑
퍼는트라움인포테크가개발한NFT시장으로여러
김상연기자04sangyeon@hufs.ac.kr
스는‘2022년영통도서관세계문화기행시리즈1-동
지명원기자04jimw@hufs.ac.kr

1페이지 본문끝



현재 포커스의 아래내용들은 동일한 컨텐츠를 가지고 페이지넘김 효과및 시각적 효과를 제공하는 페이지이므로 스크린리더 사용자는 여기까지만 낭독하시고 위의 페이지이동 링크를 사용하여 다음페이지로 이동하시기 바랍니다.
상단메뉴 바로가기 단축키안내 : 이전페이지는 좌측방향키, 다음페이지는 우측방향키, 첫페이지는 상단방향키, 마지막페이지는 하단방향키, 좌측확대축소는 insert키, 우측확대축소는 delete키